Skip Navigation
Skmp to contents

한국전기화학회 한국전기화학회

gnbBg

회장 신영은

회장 인사말 회장 인사말

지난 수년간 우리는 지금껏 겪어보지 못했던 위기와 변화의 소용돌이를 헤쳐왔습니다. 한계에 임박한 환경파괴와 기후변화는 지구촌 곳곳에 예측할 수 없는 기상 이변을 가져왔고, 인류의 건강을 위협하는 신종 전염병의 출현은 유래 없는 소통과 교류의 단절을 가져왔습니다. 온실가스 배출이 없는 친환경 에너지는 더 이상 선택이 아니며, 언택트 시대로의 전환을 위한 디지털 기술은 생존을 위한 필수 요소가 되었습니다. AI와 ICT가 결합된 자동차가 배터리와 연료전지의 힘으로 도로를 달리고, 무궁한 태양이 온실가스를 제거하는 에너지원으로 쓰이며, 신개념의 반도체와 디스플레이에 기반한 메타버스 상에서의 일상의 연결은 단순히 패러다임의 변화를 넘어 기술의 대혁신을 예고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그 혁신의 한가운데 우리 한국전기화학회가 있습니다.

한국전기화학회는 1998년 창립 이래 지난 20여년간 에너지, 환경, 바이오, 첨단 소재 분야 연구자들의 플랫폼 역할을 수행하여 왔습니다. 물리전기화학, 바이오/분석전기화학, 이차전지, 연료전지, 광전기화학, 커패시터, 재료전기화학, 환경전기화학 등 8개 분과 8761명의 회원들이 소통하고 교류하는 장으로서 국내외의 최신 기술을 소개하고 새로운 아이디어를 공유하며 학문과 산업을 연결하는 역할을 하여 왔습니다. 이제 새롭게 다가올 뉴 노멀 시대를 맞이하여, 한국전기화학회는 미래로의 지속가능성을 위한 전기화학 기술 혁신에 다시한번 앞장서고자 합니다.

이를 위해 우리 학회는

  • 전기화학의 핵심 영역 8개 분과회와 학술연구위원회를 주축으로 에너지, 환경, 바이오 헬스 케어, 첨단 소재 분야의 원천 기술 교류와 개발을 적극 지원하겠습니다.
  • 회원 여러분이 개발하고 보유한 원천기술이 학문적 성과로만 머물지 않고 산업현장에까지 응용될 수 있도록 산학협력위원회와 기술지편집위원회가 산학연 간의 가교가 되겠습니다.
  • 회원 여러분들의 우수한 연구 성과를 국내외에 널리 홍보하고 우리의 전기화학 기술이 세계를 선도할 수 있도록 영문 및 국문 학술지편집위원회와 수상위원회, 국제협력위원회가 여러분을 돕겠습니다.
  • 교육인력양성위원회와 여성위원회를 통해 뉴 노멀 시대를 이끌 전문 인력의 양성을 적극 지원하고 여성과학자들의 권익 제고에 앞장서겠습니다.
  • 사무국을 통해 회원들을 위한 최선의 서비스를 제공하겠습니다.

미래로 도약하는 한국전기화학회를 위해 항상 회원 여러분의 곁에서 봉사하고 섬기는 마음으로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2022. 1
제13대 한국전기화학회 회장 성영은

위로가기

COPYRIGHT (C) KECS. ALL RIGHTS RESERVED.

  • 사업자등록번호: 209-82-06548
  • 사업자명: (사)한국전기화학회
  • 대표자: 성영은
  • 주소: 02566 서울특별시 동대문구 왕산로 122(용두동, 한방천하 포스빌 1715호)
  • 대표전화: +82-2-568-9392
  • 전자우편: kecs98@kecs.or.kr (대표)